주류박람회에는 술 종류만 전시되는 것이 아니라 관련 산업도 등장한다. 맥주를 담고 따라마시는 데도 많은 기계들이 필요하다.

대산코포레이션은 6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가해 맥주통을 비롯한 다양한 수입 맥주관련 기계제품들을 선보였다.

맥주 관련 매장을 운영하는 샵들을 주요 고객으로 갖고 있는 대산코포레이션은 맥주를 따라주는 단말부에 해당하는 ‘비어타워’와 ‘커플러’, 가스와 압력을 조절하는 레귤레이터, 맥주를 담아 보관하는 용기인 케그 등, 다양한 맥주 관련 제품들을 수입판매하는 기업이다.

행사에 참가한 이한솔 매니저는 “대표적인 맥주 제품인 케그는 대부분 미국에서 수입하는데 품질이 우수해 많은 고객들이 찾는다”며 “맥주 뿐 아니라 커피를 담는 케그 등 다양한 품종을 갖추고 코로나 극복을 위해 애쓰는 업주들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는 서울에서 개최하는 국내 유일 최대규모 주류 전문 전시회로 주류 판매, 홍보 및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최적의 플랫폼으로 알려져 있다. 25,000명 이상의 주류 애호가 및 소비자들이 매년 전시회를 방문하고 있으며 체계적인 주류 전문 부대행사 및 세미나도 함께 개최된다.

→ ‘2020 서울국제주류박람회’ 뉴스 바로가기

Inquires

2020-07-01T08:24:00+00:00